(추억속의 그대) 별 접기(추억속의 그대) 별 접기

Posted at 2011.01.21 14:39 | Posted in 추억속의 그대



어렸을때 미술시간에 주로 사용하던 종이는 색종이.

천마리 접어서 소원이라도 이뤄보려고 접었던 종이는 학종이.

학종이로 학만 접는 것에 질려서 두리번두리번.

종이접기 열풍이 불던 그시절, 친구 한명이 접고 있었던 것은 별종이.

길다란 직사각형모양의 종이를 둘둘 말아서 별을 만들고 있는 친구의 모습.

신기신기. 또 신기.

그 친구 옆으로 하나둘씩 같은반 학우들이 몰려들고, 거기에 나도 한쪽발을 살포시.

조그만 색종이로 학만 접던 우리들에게는 신선한 충격.

학보다도 접기 쉬운 별접기.

그렇게 학의 열풍은 한풀 꺾이고 이제는 별의 시대.

야광별종이도 있었기 때문에 별의 색깔은 가지각색.

이제는 학이 아닌 별을 1000개 접어보자.

남자아이, 여자아이 할것 없이 모두들 종이접기에 여념이 없었고,

때로는 학과 별이 아닌 거북이를 접는 친구들도 있었네.

학종이가 가장 큰형님이었다면 별종이는 오른팔정도??

지금도 동네 문방구에서 판매되고 있는 별종이.

초등학교, 중학교때까지 심심할때 마다 끄적이며 접었던 별과 학.

학은 1000마리를 접지 못하고 중간에 포기.

별은 1000개를 접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누구에게 주었었지? 누구에게 주었었지? 분명히 누군가에게 주었었던 것 같은데?

좋아하던 여자친구? 존경하는 선생님? 짝사랑하던 짝꿍?

도대체 누구였지? 누구였지? 하는사이에 집안 어딘가에서 발견된 별 1000개가 들어있는 유리병.

아하!!! 어머니 드렸었구나?!

이제야 기억났네. 나의 별 1000개는 어머니에게 생일선물로 드렸었네.

어머니는 지금껏 별 1000개 유리병을 간직하고 계신것이었을까? 그냥 버리기 귀찮으셨던 것일까?

때로는 게임과 TV에 빠져있는 아이들에게 학과 별을 함께 접어보는 것도 좋은 추억을

만드는 하나의 방법이 아닐까???

나에게는 친구들고 소통할수 있었던 하나의 도구였기 때문에.....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근디 별접기는 어디예 ㅋㅋㅋ
    한번 배워볼까 헸는데 없어서 급 실망한 새라새 ㅎㅎㅎ
    지금에서는 이런 종이접기들이 추억의 놀이가 되어 지는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3. 나 별 접어서 별님한테 줄까?
  4. 별접기도 천개 접는게 힘들것 같네요 ^^ ㅎㅎ
  5. 별접기를 잘했네요! 난 비행기!!ㅎ 공을 많이 접었는데 지금은 생각이 안나네...
    어려서는 한번씩 다 해봤을걸요~ 잠시 어땠을까하고 생각해 봤어요~~ㅎ
  6. 별접기 학 접기 알 접기 죄다가 달인 ㅎㅎ^
  7. ^^ 옛날에 그랬던 기억이 갑자기나네요.
    ~~~ 학알도 접었었죠..전 300개까지 접고.. 그만..ㅎㅎㅎ

    북극곰님 편안한 밤 되세요.
  8. 그러고보면 전 참~ 종이접기에 소질이 없었어요. 지금도 할줄아는건 종이비행기 밖에 없으니.. ㅠ.ㅠ
  9. 별도 정말 무척 접어댔던 것 같아요^^
    나름 셀로판테이프나 저런 종이로 학알접기도 유행하지 않았나요?ㅋㅋ
  10. 오와 별접기!!! 알접기!!! 추억 돋네요 :D
  11. 저도 어렸을 때 별접기 엄청 유행했었는데 ㅎㅎㅎㅎ
    같은 세대인가요? ^^
  12. 저는 학 알을 접었었다는 -_-
    행복한 하루 되세요~
  13. 네 공감가는 말씀이네요. 요즘 아이들은 너무 게임에
    빠져 있어서 말이죠. 이렇게 하나 하나 생각하고 접어보면
    또 다른 공부가 될텐데 말이죠.
  14. 오랜만에 뵙습니다.
    저거 작은 사이즈로 접으면 생각보다 쉽지 않은데요^^
  15. ㅜㅜ 저도 꽤 노땅인데, 왜 이게 안떠오를까요..학은 좀 접어봤지만요..ㅎㅎ...
  16. 북극곰님도 별을 접으셨군요 ㅋ
    별 정말 많이 접었는데..
    그것도 많이 했었는데.. 그.. 목욕탕 앞에 발 닦는것 같은 실하나하나 한땀한땀 만들었었는데 -0-;;ㅋ

    북극곰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17. 그동안 너무 잊고 살아서 접는 방법이 기억이 날지 모르겠어요...ㅎㅎ
    행복한 밤 보내세요.^^
  18. 별접기.. 정말 오랜만이네요~ 옛날 생각이 새록새록 납니다! ㅋㅋ
    작아서 접기도 힘들었는데 ㅋㅋ
    추운데 감기 조심하세요~
  19. 학접기 별접기...정말 새록새록 기억나네요^^
    별은 접기가 넘 어려웠던 기억이 있어요~
  20. 저걸로.. 학알이란것도 만들곤 했었죠.. 저도 별좀 쫌 접었는데.. ㅎㅎ..
  21. 별접기가 쉽지 않은데 전 학은 ... 지금 접으렴 학도 못접을 것 같은데요,,. 북극곰님은 참효자시군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